상업맥주 포럼
Forum : Beer (Total Thread : 482)

2013.09.20 00:20:49
미고자라드

SAM_2525.jpg
요리로는 악명이 드높은 영국.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맥주만큼은 잘 만들기로 유명합니다. 최근에야 북미를 중심으로 하는 크래프트 맥주들의 범람으로 그 위세가 한풀 꺾인 감이 있지만, 비터, 페일에일, IPA와 같은 스타일과 그 특유의 펍 문화, CAMRA와 같은 단체의 존재로 여전히 유서깊고 가치있는 나라이지요.

그런 영국의 수도에서는 매년 단언컨대 '세계 최대의 펍'을 표방하는 The Great British Beer Festival이 열리곤 합니다.
영국의 캐스크 에일 운동을 주도한 CAMRA가 주최하는, 모든 맥덕들이 언젠가는 한번 가 보길 소망하는 축제.
제가 한번 다녀와 봤습니다.




SAM_2491.jpg SAM_2492.jpg
축제가 처음 시작했던 8월 14일 오후 5시즈음의 모습. GBBF에 입장하려는 사람들로 줄이 길게 들어섰습니다.



SAM_2522.jpg
행사장에 들어서면 이런 전경이 펼쳐집니다. 요렇게 큰 홀이 왼쪽으로 하나 더 연결되어 있습니다.



SAM_2523.jpg

잔은 유상으로 구입하여야 합니다. 가격은 3파운드. 파인트, 하프파인트, 1/3파인트 잔이 있습니다.
다 드시고 반납하면 돌려받을수도 있습니다. 물론 저는 들고 왔지요. ㅎㅎ



SAM_5354.jpg
요래 생겼습니다... ㅎㅎ



SAM_2525.jpg
양조장이 위치한 지역별로 섹션이 나눠져 있고,



SAM_2497.jpg
각 섹션에는 요렇게 캐스크와 연결된 핸드펌프가 있고,
(사진은 벨기에 맥주 섹션이라 저렇게 우든 캐스크에서 바로 따라주고 있습니다)



SAM_2528.jpg
원하는 맥주의 이름과 양을 말하면 스탭들이 직접 핸드펌프로 따라줍니다.



SAM_2500.jpg
캐스크는 사실 전통적인 우든 캐스크는 아니고, 스테인리스 캐스크로, 각 섹션들 뒤를 보면 요렇게 복잡하게 연결된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요렇게 GBBF 행사장을 둘러보며 맥주를 즐기고 있었는데...



SAM_2502.jpg
맥변 살찐돼지님 출현!!!
...이라지만 모자이크 처리를 해서 못 알아보겠군요;;

사실 여기에는 나름 사연이 있는데.. 이렇게 만나게 된거에는 하늘이 도왔다고 밖에 할 수가 없을거 같습니다.. ㅎㅎ



다시 본론으로 돌아가... 지역별 맥주 섹션 말고도 여러 부스들이 있었는데요,

SAM_2531.jpg
스폰서 양조장들의 섹션이 있구요,



SAM_2551.jpg
영국 말고 다른 나라의 맥주들도 있구요,

(여기 주변 테이블에 있던 영국 아저씨 둘이 절 보며 영국맥주 재미없다, 미국맥주 마셔라고 조언아닌 조언을 해주기도..)



SAM_2539.jpg
병맥도 팔고,



SAM_2544.jpg
시드르도 팝니다.. ㅎㅎ



SAM_2501.jpg SAM_2548.jpg
각종 먹거리를 파는 부스들도 있구요,


SAM_2527.jpg SAM_2550.jpg SAM_2503.jpg SAM_2505.jpg
캠라가 운영하는 기념품 가게라던지,
(살찐돼지님이 티셔츠 고르는 사진도... ^^)



SAM_2530.jpg SAM_2536.jpg
다른 기념품 가게들도 있고,



SAM_2543.jpg
'세계 최대의 펍' 답게 게임도 할 수 있습니다.



SAM_2542.jpg
곳곳에 이렇게 테이블들이 있어서 맥주를 마시며 쉬어가거나, 다른 사람들하고 담소를 나누기도 좋지요.
이 사진은 전시장의 맨 뒷편인데, 사진 속 무대에서는



SAM_2506.jpg
각종 음악 공연이라던지,



SAM_2557.jpg
경매도 열립니다.
맥주와 관련된 용품들이 나오는데, 수십년 묵은 맥주에서 부터 전용잔, 장식용품, 심지어는 늘어나면서 휘두르고 다니는 인형같은 것까지, 별 시덥잖은 것까지 나오더군요... ㅎㅎㅎ



IMG_1494.jpg
참, 입장하며 프로그램을 2파운드에 구입이 가능하고,



IMG_1495.jpg
캠라 부스엘 가면 챔피언 비어 명단도 줍니다. 요 녀석들 보면서 마음에 드는 맥주들 찾아 마시면 되는거죠.
그런데 확실히 챔피언 비어들은 인기가 좋더라구요. 거의 대부분이 갈 때마다 품절되는 사태가.. ㅠㅠ

요렇게 전시장을 돌아다니며, 마음에 드시는 맥주를 1/3파인트씩 마시면서(최대한 많이 마셔야 하니까요 ㅎㅎ) 축제를 즐겼습니다.



SAM_2507.jpg SAM_2725.jpg


하편에서 이어집니다...

profile

Blog

http://www.migojarad.com


Brewery 42

http://www.facebook.com/brewery42


댓글# 1
2013.09.20 00:37:13

사진만으로도 충분히 즐거워보입니다
댓글# 2
2013.09.20 01:01:49

너무 멋집니다
댓글# 3
2013.09.20 06:21:31

부럽습니다.^^ 글 잘 읽었습니다.
댓글# 4
2013.09.20 09:37:11

부러워 죽겠네욤
댓글# 5
2013.09.20 10:35:32

으아~~~ 옥토버페스트보다... 바로 이런게 진리.... ㅠㅠㅋㅋ
댓글# 6
2013.09.20 12:05:54

천국이네요
댓글# 7
2013.09.20 18:38:24

와. 진짜 부럽네요. ㅠㅠ
댓글# 8
2013.09.20 19:43:03

완전 부럽습니다~^^
댓글# 9
2013.09.21 08:44:45

와우~ 사진들이 너무 마음에 드네요~

XE Login